나비소녀 > 자료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자료실

  • >
  • 알림마당>
  • 자료실
자료실

나비소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상담복지센터 작성일17-12-04 17:48 조회154회 댓글0건

본문


한 고등학교의 종례 시간.

집에 갈 생각에 교실 안이 부산해졌다.

 "자, 주목!

다음달 우리 시에서 평화의 소녀상을 건립한다는 얘기가 있는데

시를 공모한다고 하네?"

 

담임선생님의 공지에 학생들의 눈이 반짝였다.

 

 "시요?"

 "그래. 당선작은 비석에 새길 예정이란다."

 

선생님의 말에 짝꿍이 남학생을 툭 쳤다.

 

 "야, 너해봐!"

 "나?"

 "그래, 너 역사 프로젝트 때 관련 연구도 했잖아."

 "시는 한번도 써본적이 없는데...."

 

남학생은 골똘히 생각에 잠겼다.

그날 저녁 남학생은 책상에 앉아 빈 노트를 꺼냈다.

 

 "그래, 마음을 담아 한번써 보자."

 

서툴더라도, 할머니들을 위로할 수만 있다면 기쁠 것 같았다.

용기 있게 시작했지만 쉽지 않았다.

남학생은 밤이 늦도록 종이와 씨름했다.

 

남학생은 그렇게 한 편의 시를 완성했다.

제목은 '나비소녀'.

 

할머님들이 일본의 진정한 사과를 받고,

나비처럼 자유롭게 날아가기를 바라며 썼다.

 

그리고 얼마 후.

 

 "야! 너 시 당선됐데!!"

 "뭐? 진짜?"

 

남학생의 시가 청소년 부문에 당선된 것이다.

 

시를 새긴 비석은 기차역에 세워지고 상금도 10만원이 나왔다.

 

"이야~ 축하한다!

근데 상금으로 뭐할거냐? 한턱 쏨~?"

 

친구들의 말에 남학생이 웃으며 대답했다.

 

"야 고맙다. 근데 이건 쓸 데가 있어."

"엥? 어디에?"

"할머님들을 위해 쓸 수 있도록 정의기억재단에 기부할거야."

(정의기억재단: 일본군 위안부 피해 문제의 해결을 위해 설립된 재단 법인)

 

많은 돈은 아니지만,

할머님들을 생각하는 미래 세대들이 여기에 있다는 걸 꼭 알아주셨으면 하는 마음으로..."

 

 

 

 

----------------------------------------

나비소녀

 

추운 겨울 산속 빙판에 서서

얼마나 무서웠을까

얼마나 두려웠을까

 

모욕의 산

치욕의 산

짓누르는 무게로 견뎌온 한평생

 

젖는 날개

시퍼렇게 멍든 가슴

상흔의 한 어루만져

 

어린 소녀여

그대 이름은 나비

이제는 홀가분하게

창공을 향해 비상하라

 

 

 

이이야기는 익산 원광고등학교에 다니는 김주훈 군의 실제 이야기를 각색하였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료실 목록

Total 1,240건 1 페이지
자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40 자녀에게 주어야 할 7가지 인생의 선물 상담복지센터 2018-04-06 27
1239 나무처럼 상담복지센터 2018-04-06 23
1238 아들을 위해 함께 뛰어준 아버지 상담복지센터 2018-04-06 19
1237 세상을 껴안는 청소년 소설 첨부파일 상담복지센터 2018-02-26 102
1236 마음의 혁신 상담복지센터 2018-02-26 90
1235 시작하는 용기 관련링크 상담복지센터 2018-02-08 111
1234 희망을 주는 명언 첨부파일 상담복지센터 2018-02-08 116
1233 사랑은 오직 선물할 뿐이다. 상담복지센터 2018-02-08 99
1232 아름다운 삶 첨부파일 상담복지센터 2018-02-01 107
1231 실패를 기억하라 첨부파일 상담복지센터 2018-02-01 100
1230 눈이 내리면 어머니가 온다 첨부파일 상담복지센터 2018-01-23 120
1229 이 일을 어쩌나 첨부파일 상담복지센터 2018-01-23 116
1228 25년의 원동력 첨부파일 상담복지센터 2018-01-23 116
1227 엄마의 가짜 친구 상담복지센터 2017-12-04 177
열람중 나비소녀 상담복지센터 2017-12-04 155
게시물 검색

군산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 [54121] 전라북도 군산시 동리2길 7
Tel. 063-468-2870, 국번없이 1388 / Fax. 063-468-2872 / E-mail : gunsan0924@hanmail.net
Copyright(C) 2017 gunsan youth counselling & welfare center. All rights reserved.

방문자

오늘
121
어제
124
전체
215,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