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지가 들려준 교훈 > 자료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자료실

  • >
  • 알림마당>
  • 자료실
자료실

거지가 들려준 교훈

페이지 정보

작성자 상담복지센터 작성일18-05-11 14:37 조회188회 댓글0건

본문

큰 백화점 입구에

거지 한 명이 구걸하고 있었습니다.

그는 예순살 정도의 노인이었습니다.

어깨까지 내려오는 흰머리는 헝크러져 있었으며

심지어는 지난밤 길바닥에서 누워 잤는지 잡초가 붙어 있기까지 했습니다.

그래도 그는 얼굴에 미소를 띄고 두 손을 앞으로 펼치어 구걸을 하고 있었습니다.

 

어느 날

여섯 살 정도의 한 어린이가 거지에게 다가와 옷자락을 잡아 당겼습니다.

거지가 손을 내려다 보니 예쁜 꼬마 아이가

조그만한 손을 내밀고 있는 것이 아니겠습니까

 

거지가 허리를 굽혀 그것을 받아들였습니다.

거지 손바닥에는 1유로(EURO)짜리 동전 하나가 놓여 있었습니다.

 

거지는 얼굴 가득히 주름을 만들어 가며 환하게 웃었습니다.

그리고는 무엇인가 주머니에서 꺼내서 돌아서려는 아이에게 쥐어 주었습니다.

아이는 기뻐서 어쩔 줄 몰라 하며 저만치서 기다리고 있는 엄마에게 아장아장 뛰어갔습니다.

 

그런데 아이의 엄마가 깜짝 놀랐습니다.

딸의 손에는 1유로짜리 동전 2개가 쥐어져 있었기 때문입니다.

 

엄마는 거지에게 다가와서 말했습니다.

"우리 아이가 드린 것도 겨우 1유로짜리 하나인데 그걸 도로 돌려 주셨군요.

오히려 당신의 1유로를 더 보태서 말이에요

이러면 안될 것 같아 다시 가져 왔어요"

아이의 엄마는 동전을 그의 손에 올려 놓았습니다.

 

그러자 거지는 그 동전을 다시 아이 엄마에게 건네며 이렇게 말했습니다.

"그건 간단하게 생각하여 주세요.

아이에게 누군가를 도우면

자신이 준 것보다 더 많은 걸  돌려 받는다는

것을 가르쳐주고  싶었거든요"

 

동전 한 닢이 아쉬운 그였지만 해맑은 어린앙이 앞에서는 어른이고 싶었던 것입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료실 목록

Total 1,252건 1 페이지
자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52 행복해지는법, 사랑스러워지는 법 상담복지센터 2018-07-13 135
1251 우리가 가진 아름다움 상담복지센터 2018-07-13 110
1250 미운 마음이 올라올 때 상담복지센터 2018-07-13 109
1249 나는 청개구리입니다. 상담복지센터 2018-07-04 124
1248 오늘 지금 상담복지센터 2018-07-04 108
1247 사는 일(시인 나태주) 상담복지센터 2018-07-04 130
열람중 거지가 들려준 교훈 상담복지센터 2018-05-11 189
1245 생선가게 상담복지센터 2018-05-11 166
1244 들꽃이 장미보다 아름다운 이유 상담복지센터 2018-05-11 193
1243 좋은 음료 상담복지센터 2018-04-25 184
1242 까마귀의 울음소리 상담복지센터 2018-04-25 181
1241 ♡청소년들의 위한 좋은 명언♡ 상담복지센터 2018-04-25 263
1240 자녀에게 주어야 할 7가지 인생의 선물 상담복지센터 2018-04-06 240
1239 나무처럼 상담복지센터 2018-04-06 223
1238 아들을 위해 함께 뛰어준 아버지 상담복지센터 2018-04-06 231
게시물 검색

군산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 [54121] 전라북도 군산시 동리2길 7
Tel. 063-468-2870, 국번없이 1388 / Fax. 063-468-2872 / E-mail : gunsan0924@hanmail.net
Copyright(C) 2017 gunsan youth counselling & welfare center. All rights reserved.

방문자

오늘
58
어제
153
전체
241,3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