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는 일(시인 나태주) > 자료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자료실

  • >
  • 알림마당>
  • 자료실
자료실

사는 일(시인 나태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상담복지센터 작성일18-07-04 10:12 조회18회 댓글0건

본문

사는 일

                    나태주


오늘도 하루 잘 살았다

굽은 길은 굽게 가고

곧은 길은 곧게 가고

 

막판에는 나를 싣고

가기로 되어 있는 차가

제 시간보다 일찍 떠나는 바람에

걷지 않아도 좋은 길을 두어 시간

땀 흘리며 걷기도 했다

 

그러나 그것도 나쁘지 아니했다

걷지 않아도 좋은 길을 걸었으므로

만나지 못했을 뻔했던 싱그러운

바람도 만나고 수풀 사이

빨갛게 익은 멍석딸기도 만나고

해 저문 개울가 고기비늘 찍으러 온 물총새

물총새, 쪽빛 날갯짓도 보았으므로

 

이제 날 저물려 한다

길바닥을 또돌던 바람은 잠잠해지고

새들도 머리를 숲으로 돌렸다

오늘도 하루도 나는 이렇게

잘 살았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료실 목록

Total 1,252건 1 페이지
자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52 행복해지는법, 사랑스러워지는 법 상담복지센터 2018-07-13 4
1251 우리가 가진 아름다움 상담복지센터 2018-07-13 7
1250 미운 마음이 올라올 때 상담복지센터 2018-07-13 7
1249 나는 청개구리입니다. 상담복지센터 2018-07-04 21
1248 오늘 지금 상담복지센터 2018-07-04 18
열람중 사는 일(시인 나태주) 상담복지센터 2018-07-04 19
1246 거지가 들려준 교훈 상담복지센터 2018-05-11 81
1245 생선가게 상담복지센터 2018-05-11 71
1244 들꽃이 장미보다 아름다운 이유 상담복지센터 2018-05-11 78
1243 좋은 음료 상담복지센터 2018-04-25 91
1242 까마귀의 울음소리 상담복지센터 2018-04-25 84
1241 ♡청소년들의 위한 좋은 명언♡ 상담복지센터 2018-04-25 109
1240 자녀에게 주어야 할 7가지 인생의 선물 상담복지센터 2018-04-06 133
1239 나무처럼 상담복지센터 2018-04-06 121
1238 아들을 위해 함께 뛰어준 아버지 상담복지센터 2018-04-06 103
게시물 검색

군산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 [54121] 전라북도 군산시 동리2길 7
Tel. 063-468-2870, 국번없이 1388 / Fax. 063-468-2872 / E-mail : gunsan0924@hanmail.net
Copyright(C) 2017 gunsan youth counselling & welfare center. All rights reserved.

방문자

오늘
6
어제
90
전체
226,051